최종편집시간: 2020-05-26 11:07:57
모바일
23.1℃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주총] 네이버, 한성숙 대표 연임…"글로벌 지속 성장 이룰 것"

  • 입력 2020.03.27 12:33 | 수정 2020.03.27 12:33
  •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변대규 의장도 재선임…임직원에 106만9869주 스톡옵션 부여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 ⓒ네이버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 ⓒ네이버

네이버가 한성숙 대표이사의 재선임건을 의결했다.

네이버는 27일 경기 성남시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제 21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한 대표의 사내이사 재선임 건을 의결했다.

이에 지난 2017년부터 네이버를 이끌어 온 한 대표는 오는 2023년까지 3년 더 대표직을 이어가게 됐다.

한 대표는 "전대미문의 글로벌 위기를 맞아 인터넷 플랫폼 서비스의 중요성은 그 어느 때보다 커 보인다"면서 "네이버는 그간 축적해온 기술과 플랫폼 역량을 기반으로 사회가 요구하는 시대적 역할에 성실히 임하는 한편, 새로운 혁신을 통해 글로벌 경쟁에서 지속적 성장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네이버는 또한 휴맥스 이사회 의장을 이날 기타비상무이사로 재선임했다. 변 의장은 2017년부터 네이버 이사회 의장도 맡고 있다.

임직원 3084명에게는 주당 행사 가격 18만6000원인 106만9869주의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을 지급하기로 했다. 네이버는 지난해에도 3466명의 임직원에게 126만3167주의 스톡옵션을 지급한 바 있다.

아울러 △출판업·영상, 오디오 기록물 제작과 배급업 △식음료 등 판매업 및 카페운영업 등의 사업목적이 정관에 추가됐다. 이는 오디오북 등 출판 사업과 사내편의점과 카페 등의 운영을 위한 것이다.

이사 보수한도는 전년과 같은 150억원으로 동결됐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