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1 16:58:44
모바일
16.2℃
구름조금
미세먼지 좋음

코스피 1700선 회복…원달러 환율 22원 급락

  • 입력 2020.03.27 16:41 | 수정 2020.03.27 16:41
  •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미국 경기 부양책 구체화에 코스피·코스닥 역대 최대치 행진

코스피가 27일 상승 마감하며 전날 내줬던 1700선을 하루 만에 회복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으로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22.2원 내린 달러당 1210.6원에 종료했다.ⓒ연합뉴스코스피가 27일 상승 마감하며 전날 내줬던 1700선을 하루 만에 회복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으로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22.2원 내린 달러당 1210.6원에 종료했다.ⓒ연합뉴스


코스피가 27일 상승 마감하며 전날 내줬던 1700선을 하루 만에 회복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으로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22.2원 내린 달러당 1210.6원에 종료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69.83포인트(4.14%) 오른 1756.07에서 개장해 장중 한때 하락세로 밀렸다가 다시 상승하며 등락이 있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의 총 거래대금은 27조4288억원으로 전날(24조2771억원) 기록한 코스닥시장 개장 이래 최대 기록을 경신했다.

이는 전일 있었던 미국의 경기 부양책 구체화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외신에 따르면 미국 하원은 상원에서 넘겨받은 경기 부양 패키지 법안을 신속하게 통과시킬 방침이다.

양대 시장의 거래대금은 지난 25일부터 3거래일 연속으로 역대 최대치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1천709억원, 기관은 1천319억원을 순매수해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외국인 투자자는 3763억원어치를 팔아치우며 17거래일 연속 순매도 행진을 이어갔다. 17일 동안 외국인의 누적 순매도액은 11조1천148억원에 달했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673개였고, 내린 종목은 194개였다. 42개 종목은 보합으로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네이버(7.54%), SK하이닉스(3.22%), 삼성물산(2.86%), 현대차(1.77%), LG생활건강(1.65%), 셀트리온(1.38%), LG화학(1.34%), 삼성전자(1.05%) 등 대부분 올랐다.

10위 이내 종목 가운데는 삼성바이오로직스(-2.96%)만 내렸다.

업종별로는 운수·창고(5.80%), 금융업(3.68%), 종이·목재(3.34%), 철강·금속(3.08%), 서비스업(2.67%), 증권(2.64%) 등 모든 업종이 강세였다.

유가증권시장의 거래량은 10억4천만주, 거래대금은 12조7324억원이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 거래와 비차익 거래 모두 매도 우위로 전체적으로는 4천47억원의 순매도로 집계됐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6.22포인트(1.20%) 오른 522.83으로 종료했다.

지수는 19.33p(3.74%) 오른 535.94로 개장해 장중 하락세로 돌아섰다가 상승세를 회복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1813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1092억원, 기관은 695억원을 순매도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22.2원 내린 달러당 1210.6원에 거래를 마쳤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