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1 20:12:31
모바일
23.6℃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좋음

깨끗한나라 최현수 대표이사 사장 승진

  • 입력 2020.03.27 17:17 | 수정 2020.03.27 17:17
  •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최현수 깨끗한나라 대표이사 사장ⓒ깨끗한나라최현수 깨끗한나라 대표이사 사장ⓒ깨끗한나라

깨끗한나라는 이사회를 통해 최현수 대표이사 부사장이 사장으로 승진했다고 27일 밝혔다.

깨끗한나라는 이날 주주총회에 이어 이사회를 열고 최현수 대표이사와 곽종국 공장장의 승진인사를 결의했다. 최현수 부사장은 사장으로, 곽종국 상무보는 상무로 각각 승진했다.

최현수 사장은 지난해 2월 김민환 부사장과 함께 각자대표로 임명됐다. 회사 측은 최 대표가 부임 후 사업구조를 재정비하고 선택과 집중을 위해 자원을 재배치하는 등 경영성과를 이뤘다고 설명했다. 깨끗한나라는 지난해 매출 5938억원, 영업이익 40억원의 실적을 올리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최현수 사장은 2006년 마케팅 부서에 입사해 신규브랜드를 성공적으로 출시하고, 생활용품사업의 매출성장을 이끌었다. 2013년 말 임원으로 승진했으며 2015년에는 등기임원에 올랐다. 지난해 대표이사 취임 후 급변하는 시장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애자일(Agile) 조직 체계를 도입하고 업무 효율화에 주력했다.

곽종국 상무는 원가절감 및 혁신적인 현장경영을 통해 생산실적 개선에 중추적인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곽 상무는 청주공장 공장장을 역임하며 명확한 목표수립과 시장특성에 맞춘 전략을 시행했다.

깨끗한나라는 지난해 재무 구조 개선에 이어 경영 건전성 확보를 위해 전사적으로 새로운 도전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국내외 및 제품별 사업 포트폴리오를 개선해 성과개선에 주력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동력 확보에 주력한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깨끗한나라는 업의 본질을 되새기고 핵심역량을 바탕으로 고객과 사회에 긍정적인 가치를 전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