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5-29 18:01:45
모바일
15.5℃
구름조금
미세먼지 보통

현대건설, 부산 '범천1-1구역' 수주

  • 입력 2020.03.29 11:49 | 수정 2020.03.29 11:49
  •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4000여억원 규모, 역·숲·몰세권 단지

범천1-1구역 범천1-1구역 '힐스테이트 아이코닉' 조감도.ⓒ현대건설

현대건설이 부산 명품 단지를 건설하는 범천1-1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의 시공권을 확보했다.

현대건설은 지난 28일 개최된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전체 조합원 471명 중에 238표(52.9%)를 얻었다고 2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총 사업비 4160억원 규모로 부산 진구 범천동 850-1번지 일원에 지하 6층에서 지상 49층 8개동 총 1511세대 및 판매시설, 부대복리시설 등을 짓는 내용이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47개월이다.

범천1-1구역은 역세권과 숲세권, 몰세권과 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를 모두 갖췄다.

현대건설은 이번 입찰에서 부산의 상징이 되는 단 하나의 아파트 단지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아 '힐스테이트 아이코닉'을 제시했다.

현대건설은 조합이 일반분양 시점을 조율하는 골든타임분양제도 제시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탄탄한 재무구조를 갖고 있어 골든타임분양제를 제안할 수 있었다"라며 "일반분양 시점을 조합원들이 스스로 조율하게 해 부가가치를 극대화하고 안정적 사업 추진을 가능토록 한 게 주효했다"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