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5-30 14:47:07
모바일
26.8℃
구름조금
미세먼지 보통

금감원 임원 "4개월간 급여 30% 반납"

  • 입력 2020.03.31 17:23 | 수정 2020.03.31 17:24
  •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연합뉴스ⓒ연합뉴스


31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등 금감원 주요 임원들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민 고통 분담 차원에서 4개월간 급여의 30%를 반납하기로 했다.

이날 금감원은 "코로나19로 큰 피해를 입고 있는 중소기업·자영업자와 고통을 함께 나누고, 모든 국민과 함께 코로나19의 조속한 극복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임원들의 자발적인 결정으로 급여를 반납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