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5 17:36:12
모바일
28.8℃
온흐림
미세먼지 보통

[특징주] '이버멕틴' 코로나 바이러스 사멸 소식에 우성사료 강세

  • 입력 2020.04.06 09:18 | 수정 2020.04.06 09:18
  •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구충제 '이버멕틴'이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사멸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관련 기업, 우성사료가 급등세다.

6일 오전 9시10분 현재 우성사료는 유가증권시장에서 전일 대비 7.72% 오른 26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외신에 따르면 호주 모니쉬대학 생의학발견연구소 카일리 왜그스태프 박사는 세포 배양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이버멕틴에 노출되자 48시간 안에 모든 유전물질이 소멸됐다고 발표했다.

모니쉬대학 연구팀은 이 같은 내용의 연구 결과를 2일 학술지 '항바이러스 연구(Antiviral Research)'를 통해 밝혔다. 이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이버멕틴으로 인해 복제가 제한됐다.

우성사료가 지분 35.75%를 보유한 우성양행은 합성구충제 이버멕틴 단일제(파라멕틴 펠렛)을 판매하고 있다. 이글벳(29.82%), 제일바이오(29.88%) 등 이버멕틴 구충제 관련주가 덩달아 강세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