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2 16:54:14
모바일
31.1℃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한미약품 입병 치료제 '페리톡겔' 출시

  • 입력 2020.07.06 15:52 | 수정 2020.07.06 15:53
  • EBN 동지훈 기자 (jeehoon@ebn.co.kr)

ⓒ한미약품ⓒ한미약품

한미약품은 입안 상처 및 통증 부위에 직접 바르는 '페리톡겔'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제품에 함유된 리도카인염산염은 마취 기능이 있어 상처 부위의 통증을 완화하며, 항균 작용을 하는 염화세틸피리디늄은 구강 내 유해균 증식을 억제하는 데 도움이 된다.


페리톡겔은 바나나향의 무색 내지 미황색의 투명한 겔타입 제품으로 거부감 없이 상처 및 통증 부위에 직접 발를 수 있다.


페리톡겔을 바르고 20분 이상 지난 후에도 통증이 계속되는 경우에는 추가로 덧바를 수 있으며, 이후부터는 3시간 이상 간격을 두고 바르면 된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피로로 인한 구내염이나 의치(보철)로 인한 상처 등으로 불편함과 통증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증가하는 것에 착안해 페리톡겔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한미약품은 이번 페리톡겔 출시로 입 속 건강에 도움이 되는 3개 제품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한미약품은 히알루론산 성분의 겔 타입 잇몸치료제 '히아로겔'과 구강청결제 '케어가글'을 보유하고 있다.


히아로겔은 치은염이나 스케일링 및 발치 후 종종 발생하는 잇몸 상처 치료에 도움을 주며, 케어가글은 평상시 또는 수술 후 구강내 소독, 살균 및 충치 예방 효과가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