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18 17:03:11
모바일
16.9℃
실 비
미세먼지 좋음

홈플러스 '다이치' 주니어 카시트 선봬

  • 입력 2020.08.04 16:42 | 수정 2020.08.04 16:43
  • EBN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홈플러스ⓒ홈플러스

홈플러스가 착용률이 저조한 국내 유아용 카시트의 보급 확대를 위해 앞장선다.


홈플러스는 카시트 제조사 ‘다이치(DAIICHI)’와 협업해 선보인 유아용 카시트 ‘블리바 이노픽스 주니어 카시트(3~12세·15~36kg)’ 2종(블랙매쉬·그레이)을 강서점을 비롯한 전국 99개 주요 점포에서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다음달 2일까지 6만9900원(정상가 8만9900원)에 할인 판매한다. 국내에서는 만 6세 미만 유아는 도로교통법 제50조에 따라 의무적으로 카시트를 장착해야 하며 미장착 시 6만원의과태료가 부과되지만, 실제 국내 카시트 장착률은 절반 수준에 그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이 발표한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도시부 도로의 카시트 장착률은 53.3%에 불과했다. 90%를 웃도는 독일·영국·프랑스등 유럽의 주요 국가보다 현저히 낮은 숫자다.


특히 카시트에 앉지 않고 성인용 안전띠를 착용한 상태에서 충돌 사고가 난 경우 복합 중상 가능성(목·머리·가슴등의 중상 가능성)은 49.7%로, 카시트를 정상적으로 사용한 경우와 비교하면 20.2%p 높았다. 사망률은 7.9∼10.6%에 달했다.


홈플러스에서 판매 중인 ‘블리바 주니어 카시트’는 국내 시장점유율 47%를 자랑하는 국내점유율 1위 카시트 제조사 ‘다이치’와의협업을 통해 준비한 기획 상품으로, 지난 4월 홈플러스에서 첫 선을 보인 이후 꾸준한 판매량을 기록 중이다.


국내 카시트 전문 제조업체 ‘다이치’는 20여년간 카시트를 연구·개발해온 국내 점유율 1위 카시트 브랜드다. 2001년카시트 판매를 시작한 이래 연간 10만대에 육박하는 판매고를 이어가고 있다.


다이치가 생산한 ‘블리바 이노픽스 주니어 카시트’는 ISOFIX(아이소픽스) 적용 모델로, 유럽 인증(ECE R44/04)을 통과해 믿을 수 있는 안전함을 자랑한다. 또한 5단계 헤드레스트 조절이 가능하다. 열 순환이 용이한 메쉬 소재로 제작돼 여름철에도 불편함을 덜어준다.


ISOFIX는 국제표준 영유아용 카시트 고정장치로, 2010년이후 국내에 출시된 모든 자동차에 ISOFIX 시스템 도입을 의무화하고 있다. 안전벨트로 고정하는 기존 일반 카시트와 달리 오장착을 예방하고 카시트의 흔들림을 방지해 아이에게 더 안전하다.


권혁동 홈플러스 레저상품팀 바이어는 "유럽 인증을 통과해 안전성을 확보한 유아용 카시트를 6만원대의 가격에 판매한다"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우리 아이를 더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보니고객들의 반응이 뜨거워 행사 기간을 추석까지 연장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