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1 11:11:30
모바일
21.8℃
맑음
미세먼지 좋음

통신4사, 상반기 통신망 투자 3.44조…"하반기 더 적극적"

  • 입력 2020.08.07 13:36 | 수정 2020.08.07 13:38
  • EBN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코로나19 극복 위해 작년 상반기 수준 투자

ⓒSK텔레콤ⓒSK텔레콤

통신 4사가 코로나19 영향에도 올해 상반기 3조4400억원 규모의 통신망 투자를 집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통신 4사(이통3사+SK브로드밴드)는 5G 등 통신망 투자 확대를 위해 약 3조4400억원의 투자(CAPEX)를 집행했다.


코로나19로 어려운 투자여건에도 지난해 상반기(3조5100억원)와 비슷한 수준이다. 이는 하반기에 집중되는 경향이 있는 통신망 투자를 5G 품질 고도화와 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상반기로 앞당겨 조기에 추진하기로 한 결과다.


통신 4사는 상반기 4조원 투자 목표에는 일부 못 미쳤지만 당초에 계획했던 2조7000억원 대비로는 7000억원 이상을 상회하는 투자를 집행했다.


실외와 접근 가능한 시설 위주로 기지국을 집중 구축했고 재택근무·원격수업 확산에 대비해 선투자하는 등의 노력도 단행했다. 지난 4~5월부터는 건물주나 서울교통공사 등과 협의해 인빌딩 구축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통신4사는 향후 3년간 무선·유선 통신인프라 등에 약 24조5000억~25조7000억원 투자를 추진할 계획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