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18 17:03:11
모바일
22.5℃
맑음
미세먼지 좋음

스카이스캐너 항공사 안전등급 표시제 시행

  • 입력 2020.08.12 10:28 | 수정 2020.08.12 10:28
  • EBN 동지훈 기자 (jeehoon@ebn.co.kr)

ⓒ스카이스캐너ⓒ스카이스캐너

스카이스캐너는 항공사 안전기준과 서비스 품질 평가사인 에어라인레이팅닷컴과 독점으로 글로벌 파트너십을 맺고, 여행객에게 항공사의 위생 방역 정보를 제공하는 항공사 안전 등급 표시제를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항공사 안전 등급 표시제는 스카이스캐너에서 검색되는 전 세계 400여 개 항공사들의 기내 위생 및 방역 조치를 안내하는 서비스다. 항공권 검색 시 해당 노선을 운항하는 각 항공사의 △마스크 항상 착용 의무 △매일 항공기 청소 △항공 승무원 개인보호장비(Personal Protective Equipment) 착용 △청소용 물티슈 제공 △기내 음식 서비스 변경 여부를 항목별로 보여준다. 또한 에어라인레이팅닷컴이 정한 안전등급 및 항공사 약관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도입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항공사의 방역과 위생관리 시행 정보가 여행객의 항공권 구매 및 비행기 이용 시 심리적 안정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이뤄졌다.


스카이스캐너가 지난 6월 영국, 미국, 호주 등 3개국 850명 이상의 여행객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항공권을 안심하고 구매하는 데 '승무원의 건강 상태 확인 및 항공사의 방역 조치 여부'가 가장 중요한 요소로 꼽혔다. '개인의 건강 상태 검역', '기내 객실 위생 방역 절차'가 뒤를 이었다.


회사는 특히 안전에 대한 한국인 여행객들의 관심이 남달랐던 만큼 이번 항공사 안전 등급 표시제가 항공여행에 대한 걱정을 덜어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스카이스캐너가 지난 3월 한국, 영국, 미국, 일본 등 4개국 자유여행객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한국인 여행객이 향후 여행을 떠날 때 가장 우선시하는 고려 사항은 '여행지에서의 안전'으로 응답자의 43%가 선택했다. 이는 설문조사에 참가한 4개국 중에서도 가장 높은 수치다.


필 도나티(Phil Donathy) 스카이스캐너 제품 담당 수석 이사는 "항공 여행이 쉽지 않은 시기지만 여행객들이 필요한 정보를 바탕으로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안전 여행에 대한 신뢰를 쌓을 수 있도록 업계를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안전이 여행에 있어 가장 중요한 키워드로 떠오른 만큼, 이번 서비스 도입을 통해 전 세계 수백여 개의 항공사의 안전 관련 정보를 한층 더 명확히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에어라인레이팅닷컴 창립자인 조프리 토마스(Geoffery Thomas)는 "어려운 시기에 여행객이 안전에 대한 걱정을 덜 수 있도록 스카이스캐너와 함께 적극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새로운 코로나19 관련 등급제가 항공사의 안전 관련 조치 강화를 이끌어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