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10-01 10:58:42
모바일
21.8℃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한국투자·키움증권, 파생 모의거래시스템 인증 획득

  • 입력 2020.08.12 17:03 | 수정 2020.08.12 17:03
  • EBN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해당 증권사에서 원스톱으로 모의거래 이수 및 계좌개설 가능"

한국거래소는 한국투자증권과 키움증권의 파생상품시장 모의거래시스템 인증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기존에는 한국거래소의 모의거래시스템만 허용됐지만 2019년 12월 규정 개정으로 거래소가 인증한 회원사의 파생상품 모의거래시스템을 통한 이수도 허용했다.


개인 투자자가 파생상품시장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사전교육을 1시간, 투자 손익을 경험해 볼 수 있는 모의거래를 3시간 이상 이수해야한다.


한국투자증권은 지난 26일 인증을 획득해 운영 중이고 키움증권은 이날 인증을 획득해 13일 부터 운영 예정이다.


한국투자증권의 경우 인증 후 현재까지 100명 이상의 신규 가입자를 유지했다.


같은 기간 거래소 모의거래시스템 가입자 1131명 대비 7.5% 수준이다. 다른 몇몇 증권사도 모의거래시스템 인증을 준비 중이다.


증권사의 실제 거래 화면과 동일한 모의 거래 시스템이 제공됨에 따라 투자자의 혼란을 방지하고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등 시스템 적응성을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보인다.


거래소 관계자는 "시스템에 회원가입 및 모의거래 이수 후 증권사에 이수증 제출 및 계좌 개설을 신청해야 하는 번거로움 없이 해당 증권사에서 원스톱으로 모의거래 이수 및 계좌개설이 가능해짐에 따라 개인투자자의 시장접근성을 개선할 수 있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