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10-28 17:01:04
모바일
10.2℃
튼구름
미세먼지 좋음

SK종합화학, 3년간 중소기업 성장 지원한다

  • 입력 2020.10.18 11:32 | 수정 2020.10.18 11:36
  • EBN 정민주 기자 (minju0241@ebn.co.kr)

총735억 들여 협력사 경쟁력 강화…임금격차 해소

SK종합화학이 최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동반성장위원회 및 협력 중소기업과 함께‘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 총 735억원을 들여 협력 중소기업의 근본적인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힘을 보태 임금격차 해소를 위한 지원에 나선다. 사진은 왼쪽부터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 동반성장위원장 권기홍, ㈜삼구INC부사장 손유성.ⓒSK이노베이션SK종합화학이 최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동반성장위원회 및 협력 중소기업과 함께‘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 총 735억원을 들여 협력 중소기업의 근본적인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힘을 보태 임금격차 해소를 위한 지원에 나선다. 사진은 왼쪽부터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 동반성장위원장 권기홍, ㈜삼구INC부사장 손유성.ⓒ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의 화학사업 자회사인 SK종합화학은 최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동반성장위원회 및 협력 중소기업들과 함께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SK종합화학은 협력사의 기술력 향상에 힘을 보태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임금격차를 해소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향후 3년간 협력 중소기업과 임직원에게 총 735억원 규모 ‘혁신주도형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한 것.


SK종합화학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금 지급과 관련해 이른바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인 제값 쳐주기, 제때 주기, 상생결제·현금지급 등을 준수 ▲채용박람회 개최 및 직무교육, 해외진출, 창업기업 육성 등을 지원하는 '혁신주도형 임금지불능력 제고'


▲자체적으로 만든 상생기금을 이용해 급여를 지원하고 SK정비동 사무공간과 작업공간을 제공하는 '임금 및 복리후생' ▲우수협력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전문교육을 지원하는 '기타형 임금지불능력 제고' ▲동반성장펀드 등을 저금리로 대출해주는 '경영안정금융' 등 지원에 나선다.


SK종합화학이 이처럼 협력사와의 상생을 추구하는 것은 ESG(환경, 사회적책임, 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하는 차원이다. ESG는 기업이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ornem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에서 얼마나 많은 가치를 창출하고 있는지를 일컫는다.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은 "SK그룹은 이해관계자의 행복추구를 기업경영의 기본 개념으로 삼고 있다"며 "이는 SK종합화학이 그린밸런스를 통한 ESG를 실천하는 중요한 가치로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