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3 16:57:26
모바일
24.6℃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SK플래닛, 유통업계 최초 생체인식 기술 선보여

  • 입력 2017.03.07 08:41 | 수정 2017.03.07 08:41
  • 이소라 기자 (sora6095@ebn.co.kr)

생체 정보 기술 인증 행사 판교사옥에서 개최

주요 서비스에 지문, 홍채 인증 기능 상반기 적용

한 홍채 인식 보안 전문회사 관계자가 홍채 인식 출입국 관리 시스템을 시연하고 있는 모습(사진은 본문 내용과는 무관)ⓒ한 홍채 인식 보안 전문회사 관계자가 홍채 인식 출입국 관리 시스템을 시연하고 있는 모습(사진은 본문 내용과는 무관)ⓒ

SK플래닛은 국내 유통업계 최초로 글로벌 생체 인증 단체인 FIDO 협의체(Alliance)의 상호운용성 테스트(Interoperability Test)를 오는 8일부터 이틀간 SK플래닛 본사에서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FIDO 협의체’란 개인정보보호 위협에 대응하고 온라인 인증방식 기술 개선을 위해 지난 2013년 글로벌 회사가 모여 설립한 단체다. 생체 인식으로 본인 인증을 하는 기술 테스트를 진행해 국제 표준 규격의 인증서를 발급한다.

FIDO 상호운용성 테스트란 FIDO로부터 국제 표준을 받기 위해서는 반드시 거쳐야 하는 최종 절차로, 참가 업체는 간편결제, 사이트 로그인 시 지문, 홍채와 같은 생체 정보로 인증 하는 기술의 안정성과 호환성, 가이드 준수 등의 사항을 점검 받게 된다.

SK플래닛은 그 동안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3차례에 걸쳐 안드로이드, iOS, 서버 분야 등 FIDO 인증을 받아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

이러한 원천 기술을 바탕으로 SK플래닛은 지난해 5월 시럽 페이 결제 시 지문 인증을 통한 결제 기능을 제공하는 등 생체 정보 인증 분야의 기술력을 인정 받아 이번 테스트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 및 대만, 중국 등의 통신, 보안, 솔루션 분야 기업들이 참가해 각 사가 개발한 생채 인증 관련 기술을 FIDO로부터 검증 받게 되며, SK플래닛은 원활한 테스트 진행을 위해 개발 인프라와 환경, 행사 운영 등을 제공하게 된다.

그동안 FIDO 상호운용성 테스트는 FIDO 협의체 기업인 미국의 구글, NTT도코모 등에서 분기별로 개최돼 왔으며, 국내 유통 사업자 중에서는 SK플래닛이 처음이다.

SK플래닛은 올해 상반기 중 지문과 홍채 등의 생체 정보를 활용해 SK플래닛의 주요 서비스에서 인증 받아 로그인, 결제까지 가능한 기능을 구현할 예정이며, 혁신적인 쇼핑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글로벌 E커머스 시장에서 각광받고 있는 생체 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편의성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백명석 SK플래닛 테크 인프라 개발본부장은 “향후 스마트폰 환경에서 생체인식을 통한 인증이 보편화 될 것이고, 이번 FIDO 상호운용성 테스트의 SK플래닛 개최는 해당 영역에서 꾸준한 노력을 거듭해온 결과다”며 “SK 플래닛이 생체인식 인증 기반의 편리한 커머스 서비스를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선도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