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4 17:04:13
모바일
19.3℃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포스코, 중소 벤처기업 육성 이어간다

  • 입력 2017.11.28 16:49 | 수정 2017.11.28 16:49
  •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2011년부터 151개 기업 지원...104억원 직접 투자

포스코의 대표적인 벤처창업 지원 프로그램...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

포스코는 아이디어 마켓 플레이스에서 아이디어 및 스타트업 부문 우수 기업을 시상하고 격려했다. 왼쪽부터 박성호 창조경체추진단장, 김철홍 아이비스 대표(최우수 아이디어상), 강석준 테크플로어 대표(최우수 스타트업상), 안동일 포항제철소장.ⓒ포스코포스코는 아이디어 마켓 플레이스에서 아이디어 및 스타트업 부문 우수 기업을 시상하고 격려했다. 왼쪽부터 박성호 창조경체추진단장, 김철홍 아이비스 대표(최우수 아이디어상), 강석준 테크플로어 대표(최우수 스타트업상), 안동일 포항제철소장.ⓒ포스코

기업가정신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인재와 업체를 발굴해 창업과 성장을 지원해온 포스코가 올해도 '포스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를 개최하고 그동안 투자·육성한 9개의 벤처기업을 소개했다.

이날 행사에는 C5 입주기업과 벤처투자자를 비롯해 이인선 대구경북자유경제구역청장, 나주영 포항철강산업단지관리공단 이사장, 안동일 포항제철소장 및 그룹사 임직원과 일반인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포스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Idea Market Place)'는 벤처창업 희망자·초기 벤처기업·투자자들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아이디어를 공모할 수 있도록 도와, 투자자와 벤처기업을 연결해주거나 직접 투자를 유치의 엔젤투자지원 역할을 하는 포스코의 대표적인 벤처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포스코가 선발한 벤처기업은 9개사로, 이들 기업은 △인공지능 △가상현실 △첨단소재 △메디컬 등 첨단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아이디어와 시작품을 소개했다.

이날 행사에서 최우수 아이디어상을 받은 ㈜아이비스(대표 김철홍)는 고령화 사회 도래로 말초혈관 질환자가 늘어난다는 점에 착안해 이를 진단하고 경과를 관찰할 수 있는 '광초음파 영상기술' 솔루션을 선보였다.

신장에 해로운 기존 조영제로는 미세혈관 관찰이 어렵다는 점에 착안해, 혈액 자체를 이용해 조영제 없이 미세혈관에 특화된 영상을 볼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아이비스는 광초음파 영상 기술을 통해 광초음파 현미경이나 피부이식기술 및 흉터치료와 관리 등 다양한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평가받았다.

또한, 테크플로어는 로봇지능화 솔루션 개발 및 렌털서비스 기술로 최우수스타트업상을 받았다.

최근 주목받는 제조업의 인력난과 자동화에 대한 니즈(Needs)를 로봇의 지능화를 통해 사람과 로봇이 협업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특히 비용부담으로 이러한 지능로봇을 적용을 도입하기 어려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렌털서비스 프로그램을 도입하겠다고 밝혀, 대여부터 유지보수까지 포괄하는 토털솔루션으로 주목 받았다.

이밖에도 투아이즈테크는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가상현실(VR) 시장 성장에 주목, 두 눈이 보는 입체감을 그대로 살려 구현할 수 있는 '양안 360도 가상현실 카메라'를 선보이는 등 여러 벤처기업들이 참신한 아이디어와 성장가능성을 보여주었다.

포스코는 2011년부터 현재까지 151개 회사를 선정 육성했으며, 이 중 68개사에 약 104억 원을 직접 투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