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09 15:57:57
모바일
25.8℃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카카오뱅크, 신용·마이너스통장 대출금리 최대 0.25%포인트 인하

  • 입력 2019.03.06 17:32 | 수정 2019.03.06 17:32
  • 이윤형 기자 (y_bro_@ebn.co.kr)

정기예금 금리 0.15%p 인하…자유적금은 만기 1년 기준 최대 2.70% 유지

카카오뱅크가 오는 7일 오전 6시부터 신규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의 가산금리를 각각 최대 0.25%포인트, 0.15%포인트 인하한다.ⓒ카카오뱅크카카오뱅크가 오는 7일 오전 6시부터 신규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의 가산금리를 각각 최대 0.25%포인트, 0.15%포인트 인하한다.ⓒ카카오뱅크

한국카카오은행은 오는 7일 오전 6시부터 신규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의 가산금리를 각각 최대 0.25%포인트, 0.15%포인트 인하한다고 밝혔다.

7일 오전에 신규 대출을 받을 경우 신용대출은 최저 3.21%(금융채 3개월 변동금리 기준), 마이너스통장 대출은 최저 3.61%(금융채 3개월 변동금리 기준)의 금리를 적용한다.

소액마이너스통장 대출인 비상금대출, 정책 중금리 대출인 사잇돌대출, 안정적인 주거 자금 마련을 위한 전월세보증금 대출에 대해서는 지난해 가산금리를 최대 0.40%포인트 인하한 바 있다.

수신 상품은 정기예금에 한해서만 0.15%포인트 인하한다. 1년 만기 정기예금의 경우 7일 자정부터 2.35%의 금리를 적용한다.

26주 적금을 비롯한 자유적금 금리는 현재 수준을 유지하기로 했다. 1년 만기 카카오뱅크 자유적금의 경우 자동이체 요건 충족 시 2.70%이다.

이형주 카카오뱅크 상품파트장은 "앞으로도 카카오뱅크는 은행으로서 건정성 및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하면서 대출 금리 인하, 대출 중도상환수수료 면제, 은행권 최고 수준의 수신금리 경쟁력 유지 등을 통해 고객 혜택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제1금융권 접근 기반을 확대하고 포용적 금융 확산을 위한 다음 단계로 연내에 개인 사업자 사잇돌 대출 및 차별화한 신용평가시스템(CSS)에 기반한 민간 중금리 대출 등을 출시할 계획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