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5-26 14:30:41
모바일
23.4℃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롯데마트,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 입력 2019.07.25 09:09 | 수정 2019.07.25 09:09
  •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사진=롯데쇼핑][사진=롯데쇼핑]

롯데마트가 9월2일까지 40일간 전점 및 롯데마트몰을 통해 추석 선물세트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예약판매 기간 동안에는 본격 선물세트 판매시점에서 판매되는 동일한 선물세트를 10%에서 최대 40%가량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롯데마트는 이번 추석 선물세트 콘셉을 '수복강녕(壽福康寧)' 이라 정하고, 건강하게 장수하며 복을 누리고 평안하시길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가치를 높인 선물세트를 만들고자 노력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2017년과 지난해 명품인증 2년 연속 수상 브랜드인 '지리산 순牛한 한우'로 구성한 1++등급의 '친환경 명인 선물세트1호·2호'다. 해당 상품은 지리산 순牛한 한우 600여개 조합 농가 中 매년 1농가에게만 수상하는 명인상을 받은 '명인 서경배·서홍욱' 농가에서 자란 친환경 1++등급의 최고급 상품이다.

'친환경 명인 선물세트 1호'는 친환경 1++등급의 등심 500gx2개, 안심·채끝·양지·불고기 각 500g씩 총 6구로 구성된 소 한마리 세트로, 전 점 100세트 한정판매하며 가격은 49만원이다. '친환경 명인 선물세트 2호'는 친환경 1++등급의 등심 500gx2개와 불고기 500gx2개, 국거리 500gx2개로 구성된 실속형 세트로, 1호와 같이 동일하게 100세트 한정 35만원에 판매한다.

두 번째 테마는 '좋은 품질을 위한 집념'이다. 롯데마트는 올 초 과일의 당도가 높거나, 차별화된 농법을 통해 재배됐거나, 신 품종에 대한 상품을 엄선한 '황금당도' 브랜드를 론칭한 바 있다.

대표적인 상품은 '천하제일 귀하게 자란 큰 사과, 큰배'이다. 100%당도 선별을 통해 기존 과일보다 당도가 20%이상 높은 사과, 배로 엄선해 구성한 선물세트로, 엘포인트(L.Point) 회원에게 7만9200원에 판매한다. 또한, 해당상품은 9개 세트 구매 시 1개 세트를 추가로 증정해주는 덤 행사도 동시에 진행한다.

롯데마트 이상진 마케팅전략부문장은 "롯데마트는 이번 추석 선물세트의 콘셉을 '수복강녕'으로 설정했다"며 "소중한 사람에게 선물하는 선물세트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최고 품질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준비했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