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9 08:52:52
모바일
25.9℃
연무
미세먼지 보통

두산밥콕, 2000억원 규모 英원전 설비 공급 계약

  • 입력 2019.09.05 09:08 | 수정 2019.09.05 09:08
  •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 조형물.ⓒEBN서울 동대문 두산타워 조형물.ⓒEBN

두산중공업은 영국 자회사 두산밥콕이 현지에서 '힝클리 포인트 C' 원전 프로젝트 설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발주처는 힝클리 포인트 C 원전 주사업자인 프랑스 전력공사(EDF) 산하 'NNB GenCo'다.

두산밥콕은 4개 회사와 조인트벤처를 이뤄 기계ᆞ전기계측ᆞ공조 설비 등을 공동 수주했다. 두산밥콕의 수주금액은 2000억원 규모다.

이 프로젝트는 영국에서 20여년 만에 새로 짓는 원자력발전소라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총 3200MW 규모로 영국 남서부 서머셋주에 건설 중이다. 오는 2025년 완공 예정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